[낭만 부대찌개] 국물이 맛있고, 소세지가 듬뿍들어가서 맛 있습니다. 밥 집



2014년 출근 후 처음으로 먹는 점심식사는 대륭포스트타워 1차 지하에 위치한 부대찌개 입니다.

상호명은 '낭만 부대찌개' 입니다.

이 집의 특징은 입구에 슈퍼 마리오 1탄이 있다는 것 입니다.

인테리어는 어설픈 만화 책방 컨셉이지만. 뭐 나쁘지는 않습니다.

의자가 편한 것도 만족스러운 부분 입니다. 



4인이 갔으므로 4인분을 주문 했습니다.


사진은 옵티머스 G 이기때문에 GG 입니다. 

4인분 꽤나 양이 많습니다.
부대찌개 가격은 1인분에 7,000원 입니다.



기본 찬은 무말랭이, 김치 쪼가리, 안 보이지만 마카로니가 나옵니다.

4인분은 주문하면 라면사리 2개, 치즈 2장, 다진마늘 한 접시가 함께 나옵니다.


기본으로 주는 밥은 담아나온 그릇이 넓어서 그런지 반공기 정도 되는 느낌입니다.

그러니 이 부대찌개 집은 밥이 무한리필이기 때문에 문제가 없습니다.
단, 남기면 평생 솔로라고 합니다.

어차피 법사인 저는 저런 문구따위 신경쓰지 않습니다.


그래도 좀 작아 보입니다.



슉슉. 부대찌개가 다 끓여져서 나오나.
라면사리 2개를 넣어서 끓이기 위해서 조금더 끓입니다.



워낙에 부대찌개를 좋아하지 않기 때문에 다른 집에서도 이렇게 다진마늘을 주는지 모르겠지만 요리하는 느낌도 나고 괜찮습니다.
라면 넣고 끓이다가 치즈 2장 넣고 다진마늘 넣어주면 끝납니다.

아무것도 아닌데 조리법이 적혀있어서 꼭 요리한다는 느낌을 주는데 좋습니다.


옵티머스 G의 좌절스러운 결과물이지만. 뭐 어쩔 수 없습니다.
실제로는 푸짐하고, 먹음직스러운 부대찌개 입니다.



다 익었으니 휘휘~ 저어 줍니다.

어예~ 



자~~ 부대찌개 먹어보겠습니다. 
먼저 라면부터 먹겠습니다.



총평
서비스: 서빙 하시는 분 중 한 분 예쁘심.
분위기: 그냥 저냥 갈끔함.
맛: 맛있음. 
밑반찬: 옥션에서 맛 볼 수 있는 바로 그 맛!


추천하겠습니까? 네!

개인적으로 부대찌개 싫어합니다.
그래도 맛있습니다.

그리고 양이 무척 많습니다.


1주일사이에 2번 갔습니다.
맛있습니다.

놀부부대찌개 보다 백만배 맛있는 부대찌개 집 입니다.

단점은 7천원이라는 가격!


그럼 이만~ 


덧글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